Instagram
: / (1032)
Daily (649)
Baby (163)
Travel (74)
Europe (68)
Japan (72)
«   2018/11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제주 해녀의 집


해녀 어머님, 할머님들이 운영하시는 곳



이곳에 방문해 음식이 나오기전까지 연신 수저와 테이블을 닦았었다.

얼룩덜룩한 수저도.. 끈적한 테이블도 못마땅했었다.


친구와 함께 전복죽과 해산물 한접시를 시켜 놓고 뜨거운 죽을 후후 불어가며

싹싹 다 비웠다.


친구는 내게 "야 ㅎㅎ 청결하지 않은거 싫다며?"라고 말하며 나를 비웃었다.


하지만 맛있는건 어쩔수가 없돠.

ㅡㅗㅜ



그래서 사진도 없다.

나오자 마자 걸신들린 마냥 허겁지겁





친절하지 않아도, 청결하지 않아도

엄마가 또는 할머니가 해주시는 그 맛을 기억해 낼 수 있는 곳이다.






















식사를 마치고 친구의 손에 이끌려 나갔던 바다.

"그래 이래서 제주도에 오는거지~" 싶었다.




그간 답답했던 것들이 파도에 쓸려가는 듯한 기분이 들었다.

나란새끼 생각많은 쓰애끼.















-

제주 해녀의 집



* 해녀님들께서 직접 운영하시는 곳입니다. 

서비스나 청결을 기대하시는 분들은 안가시는게 좋을거 같아요.


+_+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제주특별자치도 서귀포시 중문동 2658-2 | 중문어촌계해녀의집
도움말 Daum 지도

'Travel > Jeju' 카테고리의 다른 글

제주, 귤꽃  (4) 2018.07.12
6월, 제주 무지개하우스  (6) 2018.06.18
4월, 제주 해녀의 집  (5) 2017.05.04
4월, 제주 귤꽃카페  (10) 2017.04.28
4월, 제주의 감성을 담은 카페, 바당봉봉  (4) 2017.04.11
4월, 제주 명리동 식당  (15) 2017.04.06
prev : [1] : [···]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 : [28] : next